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김용화 프로와 함께하는 거제권 조황속보!! 가이드 선장 조황은 오른쪽 메뉴를 클릭!!
본 게시판의 목적과 관계없는 글을 높은 조회율을 이유로 올릴 경우 삭제 조치합니다

  좋은 손맛과 묵직한 손맛
  글쓴이 : 변산바람꽃     날짜 : 20-11-07 23:54     조회 : 1343     트랙백 주소
2020. 11. 7. 토

미세먼지가 많다는 날씨 정보가 부담되었지만 심심해서 9시 반쯤에
바다로 향했습니다.
차를 세우고 장비를 챙기다 보니 조끼를 안 가지고 와서 다시 집에 갔다 오니
11시 10분쯤 되었습니다.
건망증이 이제 대책이 필요한 수준입니다.
갯바위 내려가는데 무릎이 하중을 받아 떨리고 고통이 뇌에 전달이 됩니다.
힘들게 갯바위에 도착했습니다.
밑밥을 치고 채비 후 캐스팅을 해보니 물이 거의 멈춘 것 같은 느낌이
들었습니다.
수심은 한 6m 정도인 것 같은데 찌가 1.5호, 2호, 3호 밖에 없어 1.5호를
사용하였습니다.
풍화리 낚시 가면서 저부력 찌를 다 빼놓고 갔는데 챙겨오지 않았습니다.
입질은 못 느끼겠는데 미끼는 없고 빈 바늘만 올라옵니다.
멸치잡이 배가 지나갑니다.
                                                                                                                     1:10

숭어만 가끔 점프합니다.
바다를 보며 바위에 기대앉아서 끼니를 때우고 다시 낚시를 시작하였습니다.
낚시 후 3시간 정도 바닷속에 잡어 한 마리 안 보이고 입질 다운 입질
한번 없습니다.
계속 미끼만 사라지고 입질 없는 상황은 전과 동일합니다.
잡어 한 마리도 안 보이고 못 잡는 상황이 오전과 같습니다.
물이 좀 왼쪽으로 흐르는 상황에서 찌가 쑥 들어가 챔질하여 제대로
한 마리 걸었습니다.
                                                                                                                   2:45

이어서 숭어가 바닥에서 입질하여 한참 씨름을 하였습니다.
뜰채가 없어서 힘만 빼며 고생만 하고 들어 올리다가 목줄 팅했습니다.
채비하고 다시 캐스팅하니 흐르던 찌가 쑥 들어가는 입질을 받아
챔질하니 또 숭어였습니다.
뜰채 없이 숭어 낚는 것은 정말 힘든 일이었습니다.
                                                                                                                1:10

이후 감성돔 한 마리 입질 후 더 이상 입질이 없어 철수하였습니다.

 










correct   20-11-08 14:11
와 ..    . 
숭어좀 봐.  미치겠다
     
바람꽃   20-11-11 20:59
뜻하지 않은 고기가 입질하면 뜻밖의 결과를 가져옵니다.
감사합니다.
pure   20-11-08 15:43
숭어가 넘 큰건지 감성돔이 좀 작은건지?? ㅎㅎㅎㅎ
감성돔 사이즈가 궁금해서요.. 그냥... ^^
     
바람꽃   20-11-11 21:01
감성돔을 집에서 줄자로 재어 봤는데 30cm 였습니다.
쏘팔   20-11-09 08:01
트럼프가 골프치다가 낙선한 그 시각에
변산바람꽃님은 홀연히 갯바위에 서서
감성돔을 낚고 숭어를 낚아내셨습니다.
변산바람꽃님 윈~~!!!!
     
바람꽃   20-11-11 21:15
그동안 건강상의 문제로 방콕하다가 기분내로 갔다가 무릎이 탈이 났습니다.
격려 감사합니다.
연초비촌치킨   20-11-09 08:15
손맛 축하요~~ 
며칠동안 조황이 저조해서 꼴방했는데 이렇게 보니 부럽습니다.
     
바람꽃   20-11-11 21:16
감사합니다.
조행기 잘 보고 있습니다.
낚시본능   20-11-10 08:06
실력이 없는건 아닌데 올해 영 낚시가 안되네요.
요즘 감성돔이 떠서 무는지 바닥에서 무는지요. 질문드려봅니다.
     
바람꽃   20-11-11 21:16
바닥층에서 입질 한 것 같습니다.
xotjd23   20-11-10 12:24
숭어가 크릴을 잘 먹나요?
     
바람꽃   20-11-11 21:18
숭어가 입질하는 시기가 있는 것 같습니다.
바닥층에서 감성돔처럼  입질을 합니다.
요즘은 크릴에 입질을 합니다.
숭어는 품질하고 카드 채비로 낚는 것이 효율적일 수도 있습니다.
초보낚시   20-11-10 19:09
바람꽃잎 요즘 벵에돔 낚시는 안하나요 좋은 글 항상 고맙습니다
     
바람꽃   20-11-11 21:20
가고 싶은데 마음 뿐입니다.
몸이 좀 부실해서 그동안 낚시를 못 갔습니다.
59k18   20-11-11 12:24
배낚시를 주로 하는 동네꾼인데 가을시즌 초반에는 씨알도 좋고 마릿수도 있더니
오히려 지금은 특히 씨알이 작아졌네요. 
마릿수는 아직도 나오지만 왜 이런 현상이 나는지 아시는분 댓글로 지식나눔 부탁 드립니다
     
바람꽃   20-11-12 10:03
요즘 방파제도 큰 씨알이 사라지고 작은 사이즈만 잡힌다고 합니다.
저도 그 이유는 모르겠습니다.
전문가의 조언을 부탁합니다.
코멘트입력

게시물 1,922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태조낚시 오시는길 (1) 태조FC 18-07-14 11676
온누리, 거제사랑 상품권 사용안내. 해원 18-07-14 11470
스마트폰으로 태조사이트 들여다 보기!! (3) 태조FC 18-07-14 11669
1922 해안도로 다리를 걸어서 가본 옥림 갯바위, 벵에돔 한 마리 (23) 변산바람꽃 21-02-15 963
1921 옥포 항 전어낚시 (10) 연초비촌치킨 21-02-03 650
1920 방파제를 꽉 채운 꾼들과 어느 꾼의 오짜 감성돔 안구정화, 옥림… (30) 변산바람꽃 21-01-31 1119
1919 방파제 전어낚시 (8) 벵에야 21-01-30 623
1918 손대권 대물 감성돔 (10) 붉은여우 21-01-24 630
1917 친구랑 소소한 즐거움을 나눈 동행. 방파제 학꽁치 ... (26) 변산바람꽃 21-01-18 942
1916 소소한 손맛과 입맛을 주는 한겨울 갯바위 (18) 변산바람꽃 21-01-14 803
1915 2021년 첫 출조 추워서 덜덜덜 떨며 낚은 벵에돔 (25) 변산바람꽃 21-01-03 872
1914 소소한 손맛, 그래도 즐거운 낚시 (14) 변산바람꽃 20-12-28 748
1913 묵직한 잡어 손맛만 본 동행 출조 (16) 변산바람꽃 20-12-19 861
1912 거제도 겨울감성돔 움직이다 (8) 붉은여우 20-12-15 813
1911 해금강에서 손맛 (20) 변산바람꽃 20-12-12 966
1910 잡어 손맛 속에 드디어 한 마리 (14) 변산바람꽃 20-12-06 728
1909 해금강, 지세포, 여차까지 바람따라 (4) 변산바람꽃 20-12-05 557
1908 거제도 호래기는 어디에 (2) 박대포 20-11-27 641
1907 좋은 손맛과 묵직한 손맛 (16) 변산바람꽃 20-11-07 1344
1906 모처럼 선외기 출조 (15) 변산바람꽃 20-11-05 967
1905 하청방파제 학꽁치꾼들 바글바글... (2) 원데이 20-11-02 718
1904 구조라 방파제 조황과 쏠종개~!! (4) 왕초보 20-10-25 850
1903 옥포 매립지 감시낚시 (1) 연초비촌치킨 20-10-20 761
1902 상유 방파제 감시낚시 (1) 브리핑 20-10-18 694
1901 덕포초소밑 도보포인트 밤낚시 (2) consider 20-10-07 971
1900 가조도에 갈치보러 갔더니만... (8) 김설윤 20-10-05 776
1899 가조도 학꽁낚시 댕겨와서... (4) 추경구 20-09-21 889
1898 칠천도 감시낚시 (8) 민바 20-09-07 1637
1897 가조도 살감시 와 숭어낚시!!! (3) 뽕숭아 20-08-24 1072
1896 옥포항 농어낚시 (12) HOPE 20-08-06 1199
1895 장마 끝 물 벵에낚시 (11) 연초비촌치킨 20-07-31 964
1894 해안도로 벵에돔 (17) 모모 20-07-24 848
1893 샛바람부는날 매물도 다녀왔습니다. (35) 남정바리 20-07-16 119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