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김용화 프로와 함께하는 거제권 조황속보!! 가이드 선장 조황은 오른쪽 메뉴를 클릭!!
본 게시판의 목적과 관계없는 글을 높은 조회율을 이유로 올릴 경우 삭제 조치합니다

  벵에돔 출조
  글쓴이 : 변산바람꽃     날짜 : 20-01-26 00:23     조회 : 1849     트랙백 주소
2020. 1. 24. 금요일. 7물

지난 1월 1일 일출 보러 갈 때는 7시 출발하였으나 오늘은 8시에 출발하였습니다. 

                                                                                                 08:15


                                                                                         08:18

오늘 채비는 1.5호 막대찌, 1호대, 목줄 1.5호, 길이 2M 50cm,

목줄에 B봉돌 하나를 몰렸습니다.

미끼는 홍개비, 수심은 약 7M에서 8M 층을 노렸습니다.

8시 50분쯤 두 번째 캐스팅에 준수한 벵에돔이 한 마리 올라왔습니다.

목줄이 좀 쓸린 상태였습니다. 초릿대가 물에 처박힐 정도로 힘을 썼습니다.

이후 간간이 한 마리씩 올라오다가 갑자기 물발이 세지면서 입질이 끊어졌습니다.

목줄에 B 봉돌을 하나 더 물렸더니 입질이 들어왔습니다.

다른 조사님들이 반대쪽으로 가서 북쪽으로 흘릴 때 끝까지 버티면서

몇 마리 더 낚았습니다.

하지만 물이 너무 빨라 캐스팅하면 금방 뱃전까지 다가와 반대쪽으로 자리를

옮겼습니다.

조류가 잘가 찌가 금방 시야에서 가물거릴 정도였습니다.

어쩌다가 입질을 받았습니다. 세 마리로 마감하였습니다.

오늘은 벵에돔보다 요놈이 더 많이 올라왔습니다.
                                                                                        12:30




12시 반에 철수를 하였습니다.

10시 반까지 입질이 활발하였습니다.

11시 이후는 소강상태였습니다.

파도도 심하여져 배가 완전 놀이기구 타는 분위기였습니다.
  
오늘의 조과                                                                             12:43

돌아오는 길





                                                                                         13:10

출조점에서 어묵 두 개 맛있게 먹고, 해녀횟집에서 고기 손질을 한 후 집으로
갔습니다.

벵에돔 5kg손질에 2만 5천 원 드렸습니다.

2kg 손질에 1만 원이라고 하였습니다.

유비끼를 만들기 위해 포를 뜨는 데까지만 손질하였습니다.

zmskr   20-01-27 11:44
연휴내내 날씨가 안좋았던것 같은데도 마니 잡으셨네요
     
바람꽃   20-01-31 00:30
연휴 첫날 오전을 좀 좋은 편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동네꾼   20-01-28 15:38
벵에돔 포 떠주는거 첨 알았습니다 
저처럼 고기 다듬을줄 모르는 사람들은 필요한 서비스네요
근데 좀 비싼거 아닌지...
     
바람꽃   20-01-31 00:31
갈 길이 바빠서 고향 가려고 그냥 얼음으로 포장해서 가져갔습니다.
평소엔 직접처리합니다.
갯내음   20-01-28 15:43
벵에돔 채비중에서 벵킬이 유명하다던데
혹시 벵킬 채비로 잡으셨나요?
태조사이트에는 아무리 찹아봐도 벵킬채비 에 대한 말이 안나와서
궁금해서요ㅣ....써보신분 계시나요.
     
바람꽃   20-01-31 00:32
감성돔 채비와 똑 같습니다.
목줄에 물리는 봉돌은 b정도, 물의 세기에 따라 높이를 가감해도 됩니다.
벵킬 채빈 써 본일이 없습니다.
바다가좋아   20-01-28 17:57
막대찌 1.5호  +  수심 8m ??
벵에는 띄워서 잡는거 아님??? 
벵에낚시를 배우는 사람으로서 좀 이해가 안되네요.  뭐.. 어떻게든 물수야 있겠지만..
     
바람꽃   20-01-31 00:36
지금이 겨울철이라 벵에돔이 바닥에서 논다고 합니다.
그래서 바닥에서 1m 정도 뛰워서 흘리면 1.5호도 쭉 빨고 들어갑니다.
입질이 없으면 수심을 좀더 깊이 주는 것이 입질 받을 확률이 높습니다.
조류가 빠르면 바늘 30cm위쯤 봉돌을 다는 것이 좋습니다.
해마   20-01-28 18:49
예전에 지세포에 배를 가진 지인이 있어 벵에돔 낚시 자주 다녔는데
그때, 유투 방파제에 대하여 많은 경험을 했습니다.
바람꽃님의 조황으로 다시보니 그때나 지금이나 낚시조건은 비슷한것 같네요.
낚시를 좋아하는 많은 사람들에게 유익한 정보 고유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바람꽃   20-01-31 00:37
저도 겨울 선상 벵에돔은 첫경험이라 재미있었습니다.
감성돔 한 마리 승부도 재미있지만 벵에돔 낚시도 매력있습니다.
유나   20-01-28 18:53
저기...안녕하세요..
저기 한마리 바늘물고 있는고기 이름이 뭐예요???
     
바람꽃   20-01-31 00:37
새로운 사진 한 장 올렸습니다.
용치놀래기입니다.
낚시본능   20-01-28 19:32
용치놀래기 아닌가요????  바늘 물고...
     
바람꽃   20-01-31 00:38
맞습니다.
지나가다   20-01-28 20:48
혹돔새끼로 보입니다.
감성돔 새끼를 강냉이 또는 살감시라 부르고
농어는 까질매기...  혹돔의 새끼는 쏠라리라 부르는데
화면이 흐려서 잘 보이지는 않지만 쏠라리가 맞는듯.... ^^
     
바람꽃   20-01-31 00:39
사진을 잘못 찍어서 헷갈리게 해서 죄송합니다.
너그러이 이해하시기 바랍니다.^^
해원   20-01-31 17:06
우리나라 바다 놀래기는 대략 6~8종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사랑놀래기. 한줄놀래기 등 생소한 이름도 많지만 거제권에서 올라오는 놀래기 종류는
용치놀래기를 비롯해서 어렝놀래기, 황놀래기 가 주종입니다.

그중 황놀래기는 거제도에서 "떡쟁이" 로 불리기도 하는데, 사진의 물고기는 황놀래기로 보입니다.
     
바람꽃   20-02-23 12:55
감사합니다.
장평서림   20-02-10 09:50
밑에서 세번째 사진 요... 사람도 없고 방파제 같지도 않은데 뭔지 궁금해서요...  뭘까요???
     
바람꽃   20-02-23 12:56
지세포 방파제 하얀등대입니다.
기지알차   20-02-10 11:10
떡쟁이 맞네요 
회맛이 쫄깃해서 떡쟁이 라는군요
     
바람꽃   20-02-23 12:56
의외의 사진 한 장이 관심을 불러 일으켜서 놀랬습니다.
클라우드   20-02-12 05:03
노래기 와 노래미...  헷갈림...
     
바람꽃   20-02-23 12:58
이번 기회에 잘 알았을 것으로 믿습니다.
감사합니다.
코멘트입력

게시물 1,935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태조낚시 오시는길 (1) 태조FC 18-07-14 15974
온누리, 거제사랑 상품권 사용안내. 해원 18-07-14 15690
스마트폰으로 태조사이트 들여다 보기!! (3) 태조FC 18-07-14 15822
1935 서이말 문어 (3) 텅슈샤 21-07-24 364
1934 무더운 여름에 매물도 밤낚시를 떠나다 (23) 남정바리 21-07-16 901
1933 유리알 처럼 맑은 바다.. 고기 는?? (5) 조마스 21-07-16 523
1932 벵에돔 얼굴 보기 힘든 유월의 날들 (30) 변산바람꽃 21-06-30 995
1931 벵에 하러 왔다가 메가리만 잔뜩~~~ (10) 폭염과강풍 21-06-30 548
1930 올해 첫 삼치출현 (10) consider 21-06-14 660
1929 덕포 달구목 아지 급 메가리 (4) sss 21-06-11 556
1928 조라 야망 뱀쥐섬 벵에돔 (5) 클라우드 21-06-05 665
1927 5월 끝날 벵에돔은 어디에~ (23) 변산바람꽃 21-05-31 967
1926 보고 싶은 벵에돔은 못 보고 자리돔만 바글바글 (26) 변산바람꽃 21-05-17 1099
1925 옥포 수변공원 (6) 연초비촌치킨 21-04-21 786
1924 구조라 방파제 (2) 원정남 21-04-15 795
1923 학꽁치낚시 (14) 연초비촌치킨 21-03-17 850
1922 해안도로 다리를 걸어서 가본 옥림 갯바위, 벵에돔 한 마리 (34) 변산바람꽃 21-02-15 1609
1921 옥포 항 전어낚시 (10) 연초비촌치킨 21-02-03 1049
1920 방파제를 꽉 채운 꾼들과 어느 꾼의 오짜 감성돔 안구정화, 옥림… (30) 변산바람꽃 21-01-31 1546
1919 방파제 전어낚시 (8) 벵에야 21-01-30 872
1918 손대권 대물 감성돔 (10) 붉은여우 21-01-24 921
1917 친구랑 소소한 즐거움을 나눈 동행. 방파제 학꽁치 ... (26) 변산바람꽃 21-01-18 1189
1916 소소한 손맛과 입맛을 주는 한겨울 갯바위 (18) 변산바람꽃 21-01-14 990
1915 2021년 첫 출조 추워서 덜덜덜 떨며 낚은 벵에돔 (26) 변산바람꽃 21-01-03 1070
1914 소소한 손맛, 그래도 즐거운 낚시 (14) 변산바람꽃 20-12-28 958
1913 묵직한 잡어 손맛만 본 동행 출조 (16) 변산바람꽃 20-12-19 1039
1912 거제도 겨울감성돔 움직이다 (8) 붉은여우 20-12-15 987
1911 해금강에서 손맛 (20) 변산바람꽃 20-12-12 1139
1910 잡어 손맛 속에 드디어 한 마리 (14) 변산바람꽃 20-12-06 900
1909 해금강, 지세포, 여차까지 바람따라 (4) 변산바람꽃 20-12-05 722
1908 거제도 호래기는 어디에 (2) 박대포 20-11-27 824
1907 좋은 손맛과 묵직한 손맛 (16) 변산바람꽃 20-11-07 1550
1906 모처럼 선외기 출조 (15) 변산바람꽃 20-11-05 114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