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인

방문객 접속통계
공격적인 찌낚시 다모
  너무도 아까운 옥산지
  글쓴이 : 저녁노을     날짜 : 15-06-15 14:28     조회 : 3515     트랙백 주소
 
 
해마다 월척을 마릿수로 쏟아냈는데 골프장 생기는 바람에 황토물과 농약 무더기가 밀려들어 이젠
완전히 낚시터로서의 기능을 잃어버려 월척급 관 고기 조황은 희미한 옛 추억이 되고 말았네요
다시 살아날 가능성이 몇퍼나 있을지 모르지만 골프장의 자연파괴가 정말 겁납니다
대물이나 월척은 커녕, 입질조차 한번 없는 죽음의 저수지가 되어버린 옥산지여...  ㅜㅜ
 
 

입질   16-05-02 18:45
농약 때문인가요? 새우도 구구리도 없고 아무것도 안보이던데요
보이는건 물방개뿐 밤새도록 입질 한번 없더군요
코멘트입력

게시물 75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5 섬진강 황어낚시 조행 양정원 18-04-12 630
74 초봄 낚시엔 역시 지렁이 (2) 노택현 18-03-01 865
73 연이은 히트 히트 김백승 18-02-28 701
72 월척까진 아니어도 .... (1) 김백승 18-02-23 647
71 봄 붕어 기지개 임보영 18-02-15 542
70 거제도 붕어낚시와 민물 우렁이의 산란 (2) Saver 17-06-05 2094
69 2017 봄붕어 첫 월척 (1) 이태백 17-04-13 1964
68 초~보 / 낚시모임 "태조조우회" 첫 정기출조 잡다구리 16-08-27 3161
67 올 봄에는 메기 풍년 (2) 낚시왕 16-04-27 3940
66 대물붕어 한수 했구요 (2) 해원 16-03-21 3955
65 봄붕어 월척 월척... 송금운 16-03-10 3252
64 오랜만의 문동지 (1) 강바다 15-12-12 3261
63 따문따문... (3) 우기훈 15-07-12 3359
62 배수기 불황속 반짝히트 (1) 구학진 15-06-23 3168
61 너무도 아까운 옥산지 (1) 저녁노을 15-06-15 3516
60 부춘지 붕어낚시 (1) 송금운 15-05-17 3423
59 안정지 보리붕어 붕애 15-05-11 3273
58 산란을 마친 거제도 붕어 Saver 15-04-27 3256
57 연초천 첫 월척 (2) 송금운 15-02-22 3462
56 고성수로 허사장 14-11-11 3563
 1  2  3  4